글= 강원 화천경찰서 민창식 지능범죄수사팀장

민창식 지능범죄수사팀장. (사진=화천경찰서 제공)
민창식 지능범죄수사팀장. (사진=화천경찰서 제공)

최근 보이스피싱 범죄 수법이 나날이 다양화. 지능화 되고 있어 그 피해가 줄어들지 않고 있다.

범행 수법을 살펴보면, 대환대출 , 정부지원 저금리 대출, 코로나 19 감염병에 따른 소상공인 정부지원 대출, 방역지원 대출, 자녀 및 검사, 금융감독원, 경찰 사칭 등 너무나 다양하며 또 다른 사회적 이슈에 걸맞는 용어로 피해자들에게 다가서는 범행 수법은 그저 놀라울 뿐이다.

그러나, 보이스 피싱은 알면 피할수 있습니다.

△범죄수사ㆍ예금보호 등을 이유로 계좌이체ㆍ현금 인출을 요구하는 경우 △현금을 인출하여 경찰관ㆍ금감원 직원에게 맡기라고 하는 경우 △현금을 물품 보관함이나 집안에 보관하라고 하는 경우 △정부지원 저금리 대출을 명목으로 관공서, 금융기관 인터넷 주소를 문자메세지로 알려주면서 접속 하라고 하는 경우 △자녀 사칭, 금융계좌번호 및 비밀번호를 알려달라며 문자메시지를 보낸 경우.
 
이는 100% 보이스피싱 범죄임을 의심 하여야 하며 수사기관, 금융감독원 등을 통해 반드시 확인하여 더이상 피해를 입는 일이 없도록 해야 합니다. 

저작권자 © 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