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 7억원 용역 예산비 절감 효과 예상

【홍천=참뉴스】정광섭 기자 = 강원 홍천군이 소규모 주민숙원사업과 수해복구사업 등을 조기 발주 및 완공하기 위한 측량ㆍ설계팀을 가동한다.

홍천군은 26일 군청 재난상황실에서 읍ㆍ면 시설직(토목)으로 구성된 측량ㆍ설계팀을 구성, 발대식을 갖고 본격 가동한다고 밝혔다.
 
측량ㆍ설계팀은 군청 건설방재과의 총괄 지휘 아래 3개 조로 나눠 오는 10월 28일까지 33일간 잿골체육센터 1층에서 주민숙원사업 및 수해복구사업 추진을 위한 측량 및 실시설계 합동작업을 실시하게 된다.

이번 자체 측량 및 실시설계를 추진할 사업은 273건, 123억원에 해당한다.

군은 도로포장 및 용ㆍ배수로 등 단순 공정 및 소규모 사업 자체 측량ㆍ설계로 약 7억원 정도의 용역 예산비 절감 효과를 예상하고 있다.

신영재 홍천군수는 “소규모 주민숙원사업과 수해복구사업을 신속하게 마무리하고 용역 예산비도 절감하기 위해 측량ㆍ설계팀을 운영할 방침”이라며 “앞으로도 주민 불편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coop25@chamnews.net

저작권자 © 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